뉴스 > 온라인, 모바일

엔픽셀 신작 MMO, 스마일게이트가 서비스한다

/ 1
엔픽셀-스마일게이트, 이클립스: 더 어웨이크닝(가제)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 체결 현장 (사진제공: 스마일게이트)
▲ 엔픽셀-스마일게이트, 이클립스: 더 어웨이크닝(가제)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 체결 현장 (사진제공: 스마일게이트)

스마일게이트가 그랑사가와 크로노 오디세이를 개발한 엔픽셀 신작을 서비스한다.
 
스마일게이트는 17일, 엔픽셀 신작 MMORPG ‘이클립스: 더 어웨이크닝(Eclipse: The Awakening)’(가칭, 이하 이클립스)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클립스는 엔픽셀이 개발 중인 신규 IP 게임으로, 지형의 높낮이와 지형지물을 이용하는 전략적인 플레이 요소를 도입한 MMORPG다. 언리얼 엔진 5로 개발 중인 이번 작품에는 MMORPG 개발 경력 10년 이상의 베테랑 개발진이 다수 합류했다.

스마일게이트와 엔픽셀 양사는 지난 4일 스마일게이트 서현 사옥에서 ‘이클립스’의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 체결식을 진행했다. 체결식 현장에는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부문 백영훈 대표와 엔픽셀 배봉건, 정현호 공동대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이클립스 글로벌 현지 서비스를 이끌어 내기 위한 상호협력을 약속했다. 스마일게이트는 일부 국가를 제외한 글로벌 전 지역에 이클립스를 서비스할 계획이다.

이클립스: 더 어웨이크닝(가제) 로고 (사진제공: 스마일게이트)
▲ 이클립스: 더 어웨이크닝(가제) 로고 (사진제공: 스마일게이트)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백영훈 부문 대표는 “이클립스는 MMORPG 베테랑 개발진의 전문 역량이 돋보이는 엔픽셀의 기대작“이라며, “그동안 축적된 스마일게이트의 퍼블리싱 역량을 기반으로 전 세계 게임 팬들에게 이클립스의 매력을 전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엔픽셀 배봉건, 정현호 공동대표는 “풍부한 퍼블리싱 역량과 글로벌 서비스 노하우를 기반으로 다수의 게임을 성공적으로 서비스한 스마일게이트와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하게 되어 기쁘다“며, “심혈을 기울인 엔픽셀의 신규 IP인 만큼 최상의 게임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남은 게임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4
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