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테마 > e스포츠

피파 온라인 4, 항저우 아시안게임 국대 후보 2명 추가 선정

/ 1
왼쪽부터 박지민 신보석 박기영 순 (사진제공: 넥슨)
▲ 왼쪽부터 박지민 선수, 신보석 감독, 박기영 선수 (사진제공: 넥슨)

넥슨은 피파 온라인 4의 항저우 아시안게임 국가대표 추가 선발전에서 박지민과 박기영이 국가대표 후보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추가 선발전은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이 코로나19 확산으로 1년 연기됨에 따라 국가대표 선수의 경쟁력을 재평가하기 위한 목적으로 실시됐다. 이번 추가 선발전의 결선은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잠실 비타500 콜로세움에서 실시됐으며, 본선에서 올라온 8명의 쟁쟁한 선수들이 경합을 펼쳤다.

1, 2일차에 열린 8강전은 A와 B 그룹으로 나눠 더블 엘리미네이션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치열한 접전 끝에 윤형석, 박지민, 변우진, 박기영이 4강전 진출에 성공했다. 마지막 날인 3일차 4강 1경기에서는 박지민이 승리했고, 2경기에서는 박기영이 상대를 제압하며 결승에 올랐다. 결승전에서 박지민과 박기영은 공방을 주고받았으나, 마지막 3세트에서 박지민이 전반전에 터트린 선제골을 끝까지 지켜내며 2:1 승리를 거머쥐었다.

우승자 박지민은 “추가 선발전에 대한 소식을 듣고 국가대표의 기회를 놓치지 않으려고 열심히 연습했는데 그 결과가 우승으로 나타나서 기분이 좋다”라며, “아시안게임을 위한 국가대표 자리이기 때문에 누구보다 열심히 준비해 좋은 성적 낼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신보석 국가대표 감독은 “아시안게임이 1년 연기되면서 어려움이 많았는데 많은 분들이 응원해 주시고 도와주셔서 이 자리까지 올 수 있었다. 감사하다는 말씀을 전하고 싶다”라며, “남은 시간 잘 준비해서 응원과 성원에 보답할 수 있는 좋은 경기력으로 돌아오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오는 5월에는 아시안게임에 출전할 최후 2인이 종합적 평가를 통해 선발될 예정이다. 이로써 기존 선발된 국가대표 예비 선수 김병권, 곽준혁과 이번 추가 선발전에서 발탁된 박지민, 박기영을 포함한 총 4명의 선수 중 2명이 9월 개최되는 항저우 아시안게임 참가 자격을 얻는다.

국가대표 선발 결선에 대해 보다 자세한 내용은 피파 온라인 4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플랫폼
온라인
장르
스포츠
제작사
EA코리아 스튜디오
게임소개
‘피파 온라인 4’는 패키지 게임 ‘피파 18’ 그래픽과 애니메이션 요소, ‘피파 17’의 게임 플레이 및 AI 엔진을 기반으로 PC 온라인 환경에 최적화했다. 여기에 선수 개인기, 세트피스, 볼 움직임, 향상된... 자세히
게임잡지
2006년 8월호
2006년 7월호
2005년 8월호
2004년 10월호
2004년 4월호
게임일정
2024
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