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모바일

데브시스터즈-크래프톤, 쿠키런 인도 진출한다

/ 1
데브시스터즈·크래프톤 CI (사진제공: 데브시스터즈)
▲ 데브시스터즈·크래프톤 CI (사진제공: 데브시스터즈)

데브시스터즈가 쿠키런: 킹덤 중국 진출에 이어 쿠키런 인도 진출에 힘쓴다.

데브시스터즈는 28일, 크래프톤과 쿠키런 인도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양사는 게임 서비스 및 콘텐츠 현지화 전략을 구체화하는 등 인도 전역에 쿠키런을 서비스하기 위한 협업에 돌입한다.

양사는 신흥 게임 시장으로 고도 성장기를 맞은 인도 시장에 쿠키런의 가볍고 직관적인 게임성이 주효할 것이라 판단했다. 쿠키런 현지 서비스 관련 운영 및 개발은 데브시스터즈 산하 스튜디오킹덤에서 전담한다.

이번 계약을 통해 데브시스터즈는 새로운 시장으로 쿠키런 게임 및 IP의 인지도를 확대하고 해외 매출 기반의 확장을 도모한다. 크래프톤은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인도(이하 BGMI)’ 흥행 노하우를 기반으로, 쿠키런의 성공적인 현지 서비스를 이끌고 14억 명이 넘는 인도 게임 시장의 퍼블리싱 라인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쿠키런은 지난 2013년 카카오 게임하기를 통해 첫 선을 보이며 IP 탄생 및 초기 성장을 이끈 데브시스터즈 핵심 타이틀이다.

스튜디오킹덤 조길현 공동대표는 “데브시스터즈는 올해 핵심 사업과 고객 경험에 집중해 새로운 시장으로 영향력을 확대하고 성과를 창출하는 것을 최우선 목표로 삼고 있다”며, “스튜디오킹덤을 주축으로 기존 쿠키런의 영향력을 다시금 제고하고 이번 크래프톤과의 협업을 통해 인도 시장으로 저변을 넓히며 IP의 추가 도약을 이끌 계획”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4
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