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오버워치 2, 콘솔서 키마 쓰면 최대 ‘영구 정지’

/ 1
오버워치 2 대표 이미지 (사진출처: 오버워치 공식 홈페이지)
▲ 오버워치 2 대표 이미지 (사진출처: 오버워치 공식 홈페이지)

블리자드는 ‘오버워치 2(Overwatch 2)’ 콘솔버전에서 보드와 마우스를 이용해 불공정한 이득을 보는 플레이어 계정을 최대 영구 정지할 전망이다.

블리자드는 18일 오버워치 2 공식 뉴스 페이지를 통해 콘솔버전에서 비허가 주변기기 탐지 방법과 공평한 플레이를 위한 향후 조치를 설명했다. 비허가 주변기기란 콘솔에서 키보드와 마우스를 사용해도 컨트롤러에서 명령이 입력된다고 인지하도록 만드는 외부 장치를 뜻한다. 

오버워치 2 콘솔버전은 기본적으로 키보드와 마우스를 지원하지 않는다. 그러나 일부 플레이어는 조준 보조 기능 등 컨트롤러에 적용되는 혜택을 악용하기 위해 비허가 주변기기를 사용한 이득을 봐 왔다.

오버워치 2 비허가 주변기기 사용에 대한 공지사항 (사진출처: 오버워치 공식 홈페이지)
▲ 오버워치 2 비허가 주변기기 사용에 대한 공지사항 (자료출처: 오버워치 공식 뉴스 페이지)

이번 11시즌부터 콘솔에서 비허가 주변기기를 사용한 플레이어는 첫 적발시 1주일간 경쟁전 참가가 불가능해진다. 이후 지속적으로 사용하면 경쟁전 참가 제한에 더해 조준 보조 기능이 제한된다. 또한 시즌 동안 빠른 대전에서 키보드와 마우스를 사용하는 플레이어만 만나게 된다. 오버워치 2 경쟁전은 PC와 콘솔 플레이어가 분리된 상태로 운영되지만, 제재 대상은 콘솔에서 게임을 접속해도 PC 유저로 인식된다는 의미다.

오버워치 2는 지난 여러 시즌 탐지 기능을 적용해 비허가 주변기기 탐지와 확인에 필요한 데이터를 충분히 수집했다고 밝혔다. 또한 비허가 주변기기 사용은 그랜드마스터, 챔피언 등 상위 등급에서 주로 확인됐다고 전했다. 이에 향후 몇 주 동안 비허가 주변기기를 가장 심각하게 남용한 플레이어들에게 ‘영구 계정 정지’ 처분이 내려질 예정이다. 특히 다른 플레이어로부터 신고 횟수가 잦은 상위 등급 플레이어가 대상이다.

비허가 주변기기 사용에 대한 경고 (사진출처: 오버워치 공식 홈페이지)
▲ 비허가 주변기기 사용에 대한 경고 (자료출처: 오버워치 공식 뉴스 페이지)

한편 블리자드 측은 일부 유저들 중에서 컨트롤러 외 자신이 원하는 조작기기를 사용하기 위한 이유로 비허가 주변기기를 사용하는 정황도 파악했다고 전했다. 이에 향후 콘솔에서 마우스와 키보드를 사용할 수 있되 조준 지원 등 이점은 주지 않는 방법을 강구할 예정이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오버워치 2 2022년 10월 5일
플랫폼
온라인
장르
FPS
제작사
블리자드
게임소개
'오버워치 2'는 1편과 달리 기본적으로 스토리 모드를 중심으로 구성돼 있다. 게임은 파리, 눔바니, 부산, 66번 국도 같은 기존 맵에서 적을 방어하거나 사령선에 침투하는 등 다양한 PvE 방식의 임무로 구성돼... 자세히
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만평동산
2018~2020
2015~2017
2011~2014
2006~2010
게임일정
2024
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