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301개의 특집기사가 있습니다.
  • CD 프로젝트 레드는 2012년 첫 발표 이래 '사이버펑크 2077' 정보를 거의 풀지 않아서 많은 게이머들의 속을 타게 만들었다. 가끔 개발자 인터뷰에서 부분적인 정보가 흘러나올 때도 있었지만, 사실 전반적인 게임 내용을 유추하게 해줄 만한 정보는 거의 없다시피 했다. 올해 E3에 보다 자세한 정보가 공개될 거라는 소문도 있지만, E3까지는 아직도 몇 개월이나 남았다. 솔직히 기다리기 힘든 시간이다
    2018.01.18 19:19
  • 아케이드 리듬게임 18년 경력의 하드코어 게이머. 맛집과 게임, 여행전문 종합 블로그 '류토피아'를 11년간 운영 중인 Ryunan이 대한민국 아케이드게임장 성지순례를 시작했다. 이번 목적지는 전국 '짱오락실' 체인의 총본산인 '홍대 짱오락실'이다! 당신이 알고 있는, 혹은 전혀 몰랐던 아케이드 게임의 세계로 Let's GO
    2018.01.18 16:48
  • 진정한 명작 게임이라면, 그 캐릭터까지 수집하고 싶어지는 것이 인지상정! 게임메카는 최근 유저들 사이에서 화제인 신상 피규어를 소개하는 '피규어메카'를 신설했습니다. 게임 피규어가 있는 곳엔 어디든 달려가는 남자, Hawe가 전해드리는 피규어의 세계. 이번 작품은 가상 아이돌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아이돌마스터' 본가 입니다
    2018.01.12 11:46
  • 최근 기록적인 한파로 인해, 집 밖으로 나가기 무서울 정도로 추운 날들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기온이 영하 10도 아래로 떨어져 귀와 코를 붉게 만들어버리고, 한 번 옮으면 떨어질 기미가 보이지 않는 유행성 독감까지 퍼지고 있어 그야말로 에스키모처럼 몸을 두텁게 하지 않으면 외출은 엄두도 낼 수 없죠
    2018.01.11 15:13
  • 아케이드 리듬게임 18년 경력의 하드코어 게이머. 맛집과 게임, 여행전문 종합 블로그 '류토피아'를 11년간 운영 중인 Ryunan이 대한민국 아케이드게임장 성지순례를 시작했다. 이번 목적지는 안양의 양대산맥이라 불리는 '나노게임파크'다! 당신이 알고 있는, 혹은 전혀 몰랐던 아케이드 게임의 세계로 Let's GO
    2018.01.06 15:00
  • '몬스터 헌터'의 길들여지지 않은 야생을 돌아다니며 사냥하다 보면 한 가지 궁금해지는 것이 있다. 이처럼 세상이 야생 상태에 온통 괴물로 가득 차 있기까지 하면, 대체 인간은 어디서 어떻게 살아갈까 하는 의문이다. 그런데 알고 보면 '몬스터 헌터' 세계관에는 숨은 비밀이 하나 있다. 사실 이 세계관, 알고 보면 기존 문명이 멸망한 후 다시 마을과 도시들이 세워지고 있는 중인 포스트 아포칼립스라는 것이다. 이미 최소 두 번 이상 괴물에게 문명이 송두리째 파괴된 적 있고, 사람들은 과거 문명을 파괴한 괴물을 무서워하며 살아간다. 게임 중 탐험과 사냥에만 집중했던 플레이어라면 도저히 상상하기 힘든 처절하고 어두운 설정이다
    2018.01.04 17:50
  • 작년 초 AI와 함께 4차 산업혁명의 한 축으로 VR이 지목되면서 수천억 원 규모의 정부와 민간 지원사업이 출범했다. 이에 따라 국내에서도 다양한 행사가 유치되고, 많은 시도가 있었다. 그러나 잔치만 요란했지 막상 먹을 거리는 별로 없었다. ‘VR 원년’이라는 단어에 뚜렷한 기준이 있는 것은 아니지만, 최소한 국내 유저들이 체감하기에 VR은 미래 기술에 그쳐 있다. 2018년 국내 VR 산업은 정말로 비상할 수 있을까?
    2017.12.30 12:37
  • 독자 여러분 모두 크리스마스 잘 보내셨나요? 보통 이런 크리스마스에는 절친한 친구들과 만나거나, 연인과 꼭 껴안고 보내기 마련인데요. 만약 만날 사람이 없더라도, 가족과 함께 있다는 사실로도 훈훈하게 보낼 수 있죠. 그래서 유독 다른 날들에 비해 즐거운 기념일이 아닌가 싶습니다. 이렇게 즐거운 분위기 덕분에, 크리스마스는 영화, 만화, 소설에서 빠지지 않는 단골 소재입니다. 특히 극적인 느낌을 전달하기 위해, 자주 쓰이는 편이죠
    2017.12.30 12:34
  • 2017 게임백서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콘솔 시장은 2015년보다 58.1% 성장했다. 콘솔 시장 성장 주역은 PS4다. ‘대 한국어화 시대’라고 불릴 정도로 수많은 인기작을 한국어화 발매했고, PS VR, PS4 Pro와 같은 신형 하드웨어도 발 빠르게 선보였다. 국내 게임쇼 ‘지스타’에도 소니가 출전하며 유저와 소통에 앞장섰다. 적극적인 행보를 통해 많은 이들에게 콘솔의 매력을 전한 것이다
    2017.12.29 10:23
  • 올해 e스포츠를 나무에 비유하면 ‘결실의 해’였다. ‘리그 오브 레전드’ 하나가 독보적이던 나무에 새로운 열매 ‘오버워치’,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가 꽃을 피우려 한다. ‘스타크래프트’가 시들고 ‘리그 오브 레전드’ 하나로 버티던 앙상한 가지가 눈에 뜨이게 풍성해진 시기였다
    2017.12.28 17:00
  • 올해 온라인이 ‘배틀그라운드’에 힘입어 기사회생에 성공했다면, 모바일은 장르적인 외연을 넓혀 다시금 격차를 벌렸다. 근 몇 년간 수집형 RPG가 범람하다시피 하며 시장이 정체됐으나 모바일 환경에 맞춘 MMORPG를 통해 또 한 단계 성장의 발판을 마련했다. 이처럼 새로운 조류를 형성한 선두주자는 넷마블의 ‘리니지2 레볼루션’이었다. 언리얼 엔진 4를 활용한 고품질 그래픽과 수많은 유저가 함께 활동하는 오픈필드 플레이를 앞세운 ‘리니지2 레볼루션’은 론칭 첫 달 2,060억 원에 달하는 매출을 올려 업계를 뒤흔들었다
    2017.12.27 15:20
  • 지난 몇 해간 모바일에 밀려온 온라인의 반격이 올해 빛을 발했다. 그간 온라인은 신작 가뭄에, 시장 주도권마저 모바일에 내주며 선두자리를 빼앗겼다. 하지만 침체된 분위기 속에서도 온라인은 진격을 포기하지 않았다. 묵묵히 출격을 준비해온 신흥주자가 있었고, 올해는 그간 노력이 비로소 빛을 발하는 시기였다
    2017.12.26 17:08
  • 올해 게임업계는 다이나믹했다. 단시간에 글로벌 열풍을 일으킨 ‘배틀그라운드’의 부상과 등장과 함께 모바일을 점령해버린 ‘리니지’ 형제들의 돌풍이 거셌다. 해외에서도 Wii U로 참패를 면치 못한 닌텐도가 신형 콘솔 ‘스위치’를 앞세워 대대적인 반격에 나섰다. 이처럼 주요 플랫폼을 움켜잡은 강자들의 등장이 뚜렷했던 한 해였다
    2017.12.22 18:58
  • 자유도 높은 게임을 꼽을 때 꼭 빠지지 않는 시리즈가 하나 있다. 바로 오늘날 베데스다를 있게 한 대표작 '엘더 스크롤' 시리즈다.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세계관 측면에서 '엘더 스크롤'은 자유와 꽤 거리가 있는 내용이다. 게임 시스템의 자유도에 묻힌 나머지 상대적으로 잘 조명되지는 않지만, 사실 '엘더 스크롤' 세계관을 관통하는 주제는 예언과 운명이다. 세상사를 바꿀 중대한 사건에 대한 예언이 있고, 이를 실행할 영웅이 나타나 정해진 운명을 이루는 것이 이 시리즈의 주된 내용이다
    2017.12.21 20:16
  • 진정한 명작 게임이라면, 그 캐릭터까지 수집하고 싶어지는 것이 인지상정! 게임메카는 최근 유저들 사이에서 화제인 신상 피규어를 소개하는 '피규어메카'를 신설했습니다. 게임 피규어가 있는 곳엔 어디든 달려가는 남자, Hawe가 전해드리는 피규어의 세계. 이번 작품은 올해 최고의 게임으로 꼽히는 '젤다의 전설' 입니다
    2017.12.21 16:53
많이본 뉴스
SPONSORED
이벤트
게임일정
2018
01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피파 온라인 3
  • 3 오버워치
  • 41 서든어택
  • 51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61 던전앤파이터
  • 71 메이플스토리
  • 85 아이온: 영원의 탑
  • 9 리니지
  • 10 검은사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