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산업

'마리오 사장님' SIEK 카와우치 시로 전 대표, 15일 은퇴

Share on Google+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6,66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SIEK 카와우치 시로 전 대표(우) 사진 (사진출처: 게임메카 촬영)

한국 콘솔 게이머들로부터 ‘마리오 사장님’이라 불리며,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던 SIEK 카와우치 시로 전 대표가 12월 15일부로 소니를 떠난다.

SIEK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 오는 12월 15일(금)부로 과거 SIEK 전 대표를 맡았던 SIEJA 카와우치 시로 부사장이 정년 퇴임을 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트위터에는 그의 퇴임 소식과 함께, 간략한 인터뷰 영상이 게재됐다.

카와우치 시로는 2010년부터 2015년까지 SIEK 대표를 역임하여, 당시 ‘콘솔 볼모지’라 불리던 한국을 개척한 인물로 유명하다. 당시 그는 게임 매장을 직접 방문하여 소통하고, 유저들 피드백을 수렴하는 등 PS4 국내 보급에 적극적인 행보를 보여왔다.


▲ SIEK 카와우치 시로 전 대표 인터뷰 영상 (영상출처: SIEK 공식 유튜브 채널)

그의 업적 중에는 PS4 타이틀 한국어화 역시 빼놓을 수 없다. 그는 일본 개발사들과 접촉해, 국내에 들어오지 않았던 시리즈의 한국어화를 연이어 성사시킨 바 있다. 이 중에는 ‘드래곤 퀘스트 히어로즈’, ‘메탈기어 솔리드 5: 팬텀 페인’, ‘용과 같이: 극’ 등 인기작이 대거 포함되어, 국내 콘솔 게이머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다.

이후 그는 이런 공로를 인정받아, 2015년 4월 16일부로 SIEJA 부사장에 취임하였다. 당시에는 SIEK 대표직도 겸직했는데, 후임으로 홍콩 지사 사장을 맡았던 안도 테츠야 대표가 들어오면서 SIEK 대표직에서 물러났다.

함께 공개된 인터뷰 영상에서는 카와우치 시로 전 대표가 한국에 지내면서 인상 깊었던 일화를 공유하면서, 이번 정년 퇴임에 대한 소감이 담겨있다. 그는 “한국에서 일을 하고, 한국에서 살아본 것이 굉장히 큰 자산이 되었다”며, “한국에 재임한 경험을 살려 앞으로 제 인생에서 또 한국과 관련된 일을 하게 된다면 좋겠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찬중
게임메카 취재팀 이찬중 기자입니다. 자유도 높은 게임을 사랑하고, 언제나 남들과는 다른 길을 추구합니다. 앞으로 잘 부탁드립니다!!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많이본 뉴스
이벤트
게임일정
2017
12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피파 온라인 3
  • 3 오버워치
  • 41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51 서든어택
  • 6 던전앤파이터
  • 7 메이플스토리
  • 8 리니지
  • 9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10 블레이드앤소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