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PC

배그 서버통합 롤백에 유저 불만 폭발

Share on Google+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34,96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51,272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플레이어언노운즈 배틀그라운드' 대표 스크린샷 (사진출처: 게임 공식 홈페이지)
▲ '플레이어언노운즈 배틀그라운드' 대표 스크린샷 (사진출처: 게임 공식 홈페이지)

'플레이어언노운즈 배틀그라운드(이하 배틀그라운드)'가 서버 통합 업데이트로 인해 유저들의 원성을 사고 있다.

펍지는 지난 3일, 22차 패치를 통해 '배틀그라운드' 스팀 버전의 전 서버를 하나로 통합하는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즉, 한-일과 중국 서버가 한데 모여있던 예전 서버 상태로 돌아간 것이다. 이로 인해 많은 유저들이 불편을 호소하고 있다.

일단 서버가 통합되면서 경기 당 중국을 비롯한 해외 유저 비율이 눈에 띄게 늘어났다. 덕분에 랜덤 듀오나 스쿼드 매칭을 할 때 외국인과 함께 팀을 형성하게되는 경우가 잦아졌다. 한국인 비율이 월등히 높았던 이전에는 한 두명의 외국인이 팀원으로 들어오더라도 소통에 문제가 생기지 않았다. 그러나 이번 서버 통합으로 인해 팀원 간 의사소통에 차질이 생긴 것이다. 실제로 패치 이후 랜덤 듀오나 스쿼드 매칭을 시도하면 중국이나 러시아 등지 유저들이 대부분이다.

뿐만 아니라 불법 프로그램을 사용하는 유저 비율도 더욱 늘어났다. 핵 유저의 대다수가 중국 유저로 파악되는 만큼, 서버가 통합되면서 핵 유저도 함께 늘어난 것이다. 

더불어 기존에 서버가 분리된 상태에서는 대두되지 않았던 핑 문제도 수면위로 떠올랐다. 이전에는 핑이 30ms 이상 늘어나는 경우가 없었으나 현재는 기본적으로 100ms 이상 핑 수치를 기록하고 있으며 높게는 150ms까지 올라가고 있는 상황이다. 매칭 시간이 길어진 것은 덤이다. 통합 이전에 쾌적한 환경에서 게임을 즐기던 한국 유저들은 이번 패치로 인해 큰 피해를 본 격이다.

펍지가 서버 통합을 강행한 이유는 정확하지 않다. 펍지는 서버를 다시 분리해 달라는 유저들의 불만에 대해서 별다른 언급을 하고 있지 않는 상태다.
이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공유해 주세요
이재오
게임메카에서 모바일게임 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밤새도록 게임만 하는 동생에게 잔소리하던 제가 정신 차려보니 게임기자가 돼 있습니다. 한없이 유쾌한 기자가 되고 싶습니다. 담백하고 깊이 있는 기사를 남기고 싶습니다.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이벤트
게임일정
2018
10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메이플스토리
  • 3 오버워치
  • 41 피파 온라인 4
  • 51 서든어택
  • 61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71 던전앤파이터
  • 8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9 카트라이더
  • 101 리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