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온라인

'오버워치' 영화화, 액티비전 블리자드 ˝만들고 싶다˝

Share on Google+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13,520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90,562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다채로운 캐릭터와 스토리를 지닌 '오버워치' (사진출처: 오버워치 공식 블로그)

액티비전 블리자드가 '콜 오브 듀티'에 이어 '오버워치'도 영화화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오버워치' 영화화 가능성에 대한 이야기는 액티비전 블리자드 IP로 장난감, 수집품, 의류, 서적, 영상물 등을 제작하는 액티비전 블리자드 콘슈머 프로덕트 그룹 팀 킬핀 CEO가 영국 게임전문매체 MCV와 인터뷰하던 중 나왔다. 그는 "(오버워치 영화를) 매우 만들고 싶다"라며 적극적으로 답변에 임했다.

그는 '오버워치'가 전세계적으로 사랑 받는 게임인 만큼 인지도가 높고, 이미 픽사 수준의 그래픽 기술과 캐릭터 디자인을 갖추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이미 영화로 만들 재료는 풍부하게 갖추고 있다는 뜻이다. 실제로 '오버워치' 만화와 시네마틱 트레일러는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킬핀은 게임, 소설, e스포츠 등 '오버워치'가 확장하고 있는 영역에 더해, 영화화까지 이루어진다면 상승효과는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오버워치' 프랜차이즈가 게임 뿐 아니라 다양한 방면에서 인기를 얻을 요소가 있다고 본 것이다.

다만, 킬핀은 당장 섣불리 '오버워치' 영화화를 시도할 계획은 없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그는 게임 스토리텔링과 영화 스토리텔링 사이에는 큰 차이가 있고, 게임을 영화로 옮길 때는 대단히 신중하게 접근해야 한다고 이야기했다. '어떻게 되든 상관 없으니 일단 만들자'는 식 접근은 절대 하지 않을 것이라는 입장이다. 중국 외 지역에서 흥행에 참패한 '워크래프트' 영화의 전철을 밟지 않겠다는 의미로 풀이된다.

한편, 액티비전 블리자드가 제작 중인 '콜 오브 듀티' 영화는 2018~2019년 개봉 예정이다.
이새벽
게임메카 취재팀 기자 이새벽입니다. 게임 배경에 깔린 스토리와 설정을 좋아하고 관심이 많습니다. 단지 잠깐 즐기는 것이 아니라 게임을 깊게 이해할 수 있는 기사를 쓰고자 합니다.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많이본 뉴스
이벤트
게임일정
2017
11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피파 온라인 3
  • 3 오버워치
  • 41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51 서든어택
  • 6 던전앤파이터
  • 7 메이플스토리
  • 82 리니지
  • 91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101 블레이드앤소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