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비디오

적을 ‘숏다리’로 만들어라! 스위치 이색 신작 '모피즈 로우'

Share on Google+
게임메카 / 제휴처 통합 6,985 View 게임메카 내부 클릭수에 게임메카 뉴스를 송고 받는 제휴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SNS 통합 14,124 View 게임메카 트위터(@game_meca)와 페이스북(@게임메카)의 노출수를 더한 값입니다.

▲ '모피즈 로우' 소개 영상 (영상출처: 닌텐도 공식 유튜브)

닌텐도 스위치에 ‘스플래툰’ 명성을 잇는 이색 슈팅게임이 나온다. 상대에게 총알을 맞춰 ‘크기’를 빼앗는 독특한 게임성을 앞세운 ‘모피즈 로우’다.

닌텐도는 14일, ‘닌텐도 다이렉트’ 방송에서 ‘모피즈 로우’를 소개했다. ‘모피즈 로우’는 코스모스코프에서 개발한 대전 지향 TPS다. 플레이어는 독특한 디자인의 배틀머신을 조종해 4 대 4 대전을 즐길 수 있다.

게임의 가장 큰 특징은 승리조건이다. 여타 슈팅게임이 상대팀을 전멸시키거나 특정 지역을 점령하는 것이 목표라면, ‘모피즈 로우’에서는 상대방의 크기를 빼앗아 작게 만들면 승리한다. 크기를 빼앗기 위해서는 상대에게 총알을 맞춰야 한다. 예를 들어 상대방의 다리를 맞추면 다리 크기를 내 것으로 만들 수 있다. 즉, 총에 맞은 적은 ‘숏다리’, 총을 쏜 나는 ‘롱다리’가 되는 셈이다. 각 부위가 비정상적으로 커지고 작아지는 것에 따라 캐릭터가 우스꽝스럽게 변한다.

또한, 이러한 크기 변경을 전략적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앞서 말했듯이 다리의 크기를 빼앗으면 도약력이 비약적으로 증가해 높은 건물 위에도 단숨에 올라갈 수 있다. 이처럼 몸의 크기에 따라 가능한 액션이 달라진다.

‘모피즈 로우’는 닌텐도 스위치로 즐길 수 있으며, 2017년 겨울 출시된다.











'모피즈 로우' 영상 일부 이미지 (사진출처: 생중계 영상 갈무리)
▲ '모피즈 로우' 영상 일부 이미지 (사진출처: 생중계 영상 갈무리)
김헌상
2003년, 에버퀘스트 기행기를 읽던 제가 게임메카의 식구가 되었습니다. 언제까지나 두근거림을 잊지 않는 사람으로 남고 싶습니다.
페이스북에 달린 기사 '댓글 ' 입니다.
많이본 뉴스
이벤트
게임일정
2017
09
인기게임순위
  • 1 리그 오브 레전드
  • 2 피파 온라인 3
  • 3 오버워치
  • 4 서든어택
  • 53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
  • 61 메이플스토리
  • 7 던전앤파이터
  • 82 스타크래프트: 브루드 워
  • 91 블레이드앤소울
  • 101 리니지